“강아지 수술비 필요해” 천만원 사기친 20대…1심 실형


[서울=뉴시스] 옥성구 기자 = 불법 스포츠토토 도박이나 카드대금 변제에 사용할 목적이면서 “강아지 수술비가 필요하다”며 약 1000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남성이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