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우리 꿈 지켜달라”…’사망 여수 실습생’ 친구들 도심 행진


[서울=뉴시스] 박민기 기자, 신재우 수습기자 = 요트 선착장에서 잠수해 배 밑바닥의 따개비를 제거하는 작업에 투입됐다가 사망한 여수해양과학고 현장실습생 고(故) 홍정운(17)군의 친구들이 특성화고 학생들을 위한 안전한 현장실습 환경을 마련할 것을 정부에 촉구하고 나섰다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