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강·낙동강 ‘보 해체’ 논란 재점화…환경부 “취수시설 개선”


[서울=뉴시스] 정성원 기자 = 다음 정부에도 이어지는 한강·낙동강 취·양수장 개선 사업이 ‘보(洑) 해체’로 이어질 것이란 야권의 지적에 환경 당국은 하천 수위가 낮아지는 비상상황을 대비하기 위해 취수시설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이라고 해명했다

Source